2019 빛가람국제전력기술엑스포 개막
2019.11.07 16:33

‘2019 빛가람국제전력기술엑스포(BIXPO 2019)’

미래 전력기술의 트렌드와 신기술 전략을 한눈에 볼 수 있는 ‘2019 빛가람국제전력기술엑스포(BIXPO 2019)’가 11월 6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막했습니다.

올해로 5회째를 맞은 ‘빅스포’는 한국전력공사가 주최했으며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, 광주광역시, 전라남도가 후원했습니다.

이날 개막식에는 김종갑 한국전력사장과 이용섭 광주광역시장, 김영록 전라남도지사, 국회의원 등 1천여명이 참석했습니다.

김종갑 한국전력사장은 개회사에서 "사물인터넷, 빅데이터, 인공지능 등 디지털로 촘촘하게 이어진 초연결 사회의 미래모습과 전력산업의 발전이 가져올 거대한 변화를 미리 상상해보시길 바란다" 며 "'빅스포 2019' 행사가 전력산업의 새로운 지평을 여는 보물지도가 되기를 바란다"고 말했습니다.

이번 ‘빅스포’는 참가기업 310개, 세계 60여 개국 글로벌 전력 유틸리티 기업 최고경영자(CEO)와 …